남양주시, 지방세 체납자 압류 공매물품 공개 매각 실시
상태바
남양주시, 지방세 체납자 압류 공매물품 공개 매각 실시
  • 김진구 기자
  • 승인 2019.06.10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롤렉스 시계, 루이비통 가방 등 58점-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오는 12일 지난 1월부터 4월까지 지방세 고액‧고질 체납자에게 압류한 공매물품의 공개매각을 실시한다. 

남양주시는 12일 수원 컨벤션센터 3층 컨벤션홀에서 경기도 주관 지방세 체납자 압류동산 공개 매각에 참여하여 공매물품을 출품한다. 

출품대상 공매물품은 총 58점으로 샤넬, 루이비통 가방 23점, 귀금속 13점, 롤렉스 등 명품시계 8점, 골프채·양주 등 14점이며, 총 감정가액은 26백만 원이다. 

남양주시는 지난 1월부터 4월까지 고액·고질 체납자를 대상으로 총6회 가택수색을 실시하여 현금 59백만 원의 체납액을 징수했고, 이 중 분할 납부 의사가 없는 체납자의 명품가방과, 시계, 귀금속 등의 물품을 압류한 후 환가가치가 있고 진품으로 판명된 58점을 이번 공개 매각에 출품했다.  

경기도 주관 압류동산 공개 매각 대상 물품은 총 490점으로 경기도 및 감정평가업체인 라올스 홈페이지(http://www.laors.co.kr)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입찰방식은 원하는 물건을 개별 입찰하는 방식이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