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의회 임정옥 의원, 저장강박증 주민 돕는 주거환경개선사업 참여
상태바
양천구의회 임정옥 의원, 저장강박증 주민 돕는 주거환경개선사업 참여
  • 이기태
  • 승인 2019.03.02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천구의회 임정옥 행정재경위원장은 지난달 27일(수) 오전, 저장강박증으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찾아가 도움을 주는 주거환경개선사업에 참여했다.

신정6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지역에서 봉사 경험이 많은 통장협의회와 주민자치위원회, 새마을부녀회 등 여러 직능단체들도 참여했다.

주거환경개선사업이 진행된 이 가정은 발 딛을 틈도 없이 현관과 복도에 박스가 가득 쌓여 있고, 거실과 방에도 옷가지와 쓰레기들로 쌓여 매우 비위생적인 환경이었다. 발 딛을 틈이 없는 공간이지만 큰 물건들을 우선 밖으로 꺼내고, 여러 주민들이 함께 정리를 시작하다보니 생각보다 빠르게 정리될 수 있었다.

임정옥 행정재경위원장은 “지역 곳곳에 도움이 필요한 곳이 많은데 모두 관에서 찾아내기에는 어려운 부분이 많아 무엇보다 이웃의 관심과 손길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과 함께 안전하고 따뜻한 울타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구의원이 되겠다”고 전했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