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직란 도의원, 현대경로당 신축공사(경기도특별조정교부금 9억 9천만 원 확보), 주민설명회 참석
상태바
김직란 도의원, 현대경로당 신축공사(경기도특별조정교부금 9억 9천만 원 확보), 주민설명회 참석
  • 구자송 기자
  • 승인 2021.02.17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 도의원 ‘기존경로당의 역할 확대, 세대통합공간으로 바꾼 공유경제실천 첫 사례 -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직란 도의원(더민주, 수원9)은 15(월)일 경로당 회원, 세류2동 단체장 등 주민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원시 세류2동 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 열린 ‘현대경로당 신축공사 주민설명회’에 참석하였다. 

신축 예정인 현대경로당은 김직란 도의원이 경기도특별조정교부금 9억 9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지원되는 사업으로, 37년 전 지어진 2층 건물로 시설이 노후하고 공간이 협소해 경로당 신축이 불가피한 실정에서, 기존 어르신만 사용하던 기존경로당의 역할을 세대통합공간으로 조성할 목적으로 이번 연말 준공을 목표로 권선구 정조로485번길 11에 건물 연면적 약 200㎡,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 1층 및 2층은 기존대로 할아버지, 할머니방으로 하고, 3층은 세대통합공간, 요리교실로 신축하여 학생 및 지역주민 등을 대상으로 활동영역을 넓히고, 나아가 마을교육공동체, 마을공동체의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 김 도의원은 간담회에서 “기존의 경로당을 세대통합공간으로 기꺼이 내어주신 어르신들께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경기도에 이러한 세대통합공간이 확대되었으면 한다”고 소회를 전했다.    
○ 또한 김 도의원은 “신축을 하기 위해서는 토지보상비, 건축비용이 많이 발생하는데,  기존 건물을 신축하여 용도를 확장을 하게되면 재원은 줄이고 주민복지는 늘릴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끝으로 “대부분 교류의 역할만을 담당하고 있는 기존경로당의 역할에서 벗어나 1, 2, 3세대가 배우고, 가르쳐 줄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하여 세대격차를 줄이는 효과와 어르신의 활동영역을 늘리고, 인생이모작을 준비할 수있는 교육의 기회도 제공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한껏 드러냈다.  
○ 평소 김 도의원은 공유경제에 많은 관심을 갖고 공유경제정책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무료개방 주차장 운영이 효율적으로 될 수 있도록 매년 분기별로 무료개방 주차장에 대해 실태를 각 지자체에서 조사·보고 하도록 하여 도내 주차난 문제 완화하도록 하는 「경기도 주차장 무료 개방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입법예고 한 바 있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