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신정6동, 주민이 직접 담근 ‘손맛 품은 나눔 장독대’ 진행
상태바
양천구,신정6동, 주민이 직접 담근 ‘손맛 품은 나눔 장독대’ 진행
  • 원국식 기자
  • 승인 2021.02.05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정6동, '손맛품은
신정6동 '손맛품은 나눔장독대 사진'
신정6동,메주
신정6동,메주를 손질하는 주민

- 우리네 전통 손맛이 깃든 장담그기 진행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신정6동 주민센터에서는 지난 1일,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전달될 ‘손맛 품은 나눔 장독대’ 장 담그기가 진행됐다.

신정6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장유상) 회원들은 장독대 5독에 메주 80덩이와 간수 뺀 소금을 손질하여 담그고, 숯으로 소독처리 및 장독대에 금줄을 둘러 살균과 액막이까지 완료했다. 전통적인 방법으로 담근 나눔 장독대는 그대로 숙성시켜 올해 하반기 된장과 간장 분리작업을 거쳐 안정성 검사 통과 후, 완성된 된장 및 간장을 취약계층에 전달할 예정이다.

신정6동 장독대는 작년에도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의 안정성 검사를 통과하여 주민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먹거리를 제공하였으며, 맛을 본 주민이 시중에 판매하는 장맛과는 확연히 다른 훌륭한 된장, 간장이라고 극찬하기도 했다.

행사에 참여한 주민은 “늘 가게에서 사 먹던 된장, 간장을 내 손으로 직접 담그는 재미도 있었지만,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눈다고 하니 더욱 맛있게 담가보고 싶다”며 “각박한 시기에 이웃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어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장덕향 신정6동장은 “요즘엔 이렇게 장 담그는 모습을 보기 힘든데, 우리 고유전통을 살리고 바른 먹거리를 만들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코로나 19로 힘든 시기지만, 이웃사랑과 나눔을 통해 어려움을 함께 이겨나갈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