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청송, 코로나19 예방 철통방어
상태바
경북 청송, 코로나19 예방 철통방어
  • 이동진 기자
  • 승인 2020.03.17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청송 진보면 소재 진보식자재(대표 권순일)는 코로나19의 확산이 줄어들고 있지만 종업원 뿐 아니라 손님까지 손 소독제와 공간소독제까지 살포하며 철통방어 예방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진보식자재가 코로나사태에 총력을 다하는 것은 지난 확진자 경로 추적에 따른 영업장 폐쇠명령으로 인해 수일간 영업을 못하면서 막대한 손실을 입은 바 있다.
따라서 진보식자재는 작업장내.외부 코로나19의 차단 및 사람을 통해 전염되는 것 또한 방어하는데 만전을 기하고 있다.
권수일 대표는 "코로나19로 전국의 중소상인들이 너무 힘들어 하고 있다. 또한 확진자의 경로추적과 공개로 타격이 심하지만 더욱 높은 위생관리, 방역 등으로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식자재회사로 성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