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자카르타 해외시장개척단에 현지 업체들 큰 관심
상태바
구로구 자카르타 해외시장개척단에 현지 업체들 큰 관심
  • 황성규 기자
  • 승인 2019.11.02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인도네시아 현지서 수출상담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우수중소기업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한국벤처기업협회와 함께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해외시장개척단을 운영하고 돌아왔다. 해외시장개척단에는 관내 14개 업체가 참가해 수출상담을 실시했다. 현지 업체와 바이어들이 큰 관심을 보여 향후 판로 개척의 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계 4위(2억6900만명)의 인구 대국인 인도네시아는 2015년부터 매년 5%대 경제성장률을 기록하며 국제 무역 중심 국가로 부상하고 있다.

 

항공·항만 정보통신 설계 회사인 ㈜안세기술은 항공기 시각주기 유도시스템으로 눈길을 끌었다. 유도시스템은 현재 인도네시아에서 타당성검사를 받고 있어 수출성사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건축모형·실내건축 디자인 설계 업체인 ㈜디자인비아트와 애니메이션 캐릭터 제작업체 ㈜드림휴는 현지 바이어로부터 자카르타 박물관 프로젝트와 코딩북 제작에 대한 협업을 제안 받은 상태다.

원스톱 병원 무인 키오스크 개발업체 (주)IT이노볼루션도 현지 의료솔루션 업체로부터 협업 개발을 요청받았다.

뷰티 업체 ㈜피앤피바이오팜, ㈜비바코리아, 엔도메딕스도 수출을 위한 가격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네트워크 활용 빌딩자동시스템 업체인 동양비엠에스(주)는 현지바이어의 한국 방문이 약속돼 있다.

과자업체 ㈜명도물산은 동남아 최대 온라인 쇼핑몰 쇼피로부터 입점제의를 받았다. ICT기반 교육서비스 개발업체인 ㈜유비온은 현지 학교, 학원과의 e-러닝사업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이밖에도 유아용품 브랜드 ㈜쁘띠엘린, 과일신선도유지 스마트센서 업체 ㈜그린에스시스템즈, 이온샤워기 업체 ㈜아리랑이온, 피부세포 재생 의료기기 업체 엔파인더스(주)도 현지 업체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구로구 관계자는 “최근 한류의 영향으로 한국 상품의 인지도와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태다”며 “현지 한국지원기관 협업과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관내 기업이 수출의 문을 열고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