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2020 서울시 시민참여예산’ 32억 원 확보
상태바
양천구, ‘2020 서울시 시민참여예산’ 32억 원 확보
  • 원국식 기자
  • 승인 2019.09.1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천구청 전경
양천구청 전경

 

- 양천구, ‘2020 서울시 시민참여예산’ 총 30개 사업에서 32억 원 확보

- 공원 노후시설·산책로 정비, 지하철 캐노피 설치 등 생활밀착형 사업 선정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2020 서울시 시민참여예산’에서 총 30개 사업이 선정되어 32억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2012년부터 시행된 서울시 시민참여예산제도는 시민이 필요한 사업을 제안하고 심사, 선정 등 예산편성과정에 직접 참여하는 제도다. 지난해 양천구는 총 29개 사업에서 23억 9천만 원을 확보하기도 했다.

 

2020년 시민참여예산은 2월 11일부터 3월 22일까지 시민들에게 제안을 접수받았다. 그 후 제안자 발표와 사업현장 점검 및 시민 투표를 거쳐 지난달 31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시민참여예산 한마당 총회’에서 최종 사업이 선정됐다.

 

올해 선정된 양천구 사업은 ▲용왕산 등 근린공원 노후시설 정비 ▲LED 조명등 교체해 안전하고 편리한 공원 만들기 ▲오목교역 지하철에 캐노피 설치 ▲양천구 내 버스승차대 설치 등을 포함해 총 30개다.

 

▲시정참여형 6개 사업에 20억 원 ▲시정협치형 사업에 3억 원 ▲지역참여형 7개 사업에 5억 원 ▲동 단위 계획형 1억 원 등 총 32억 원이 내년도 예산에 반영되어 추진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양천구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있어 32억 원이라는 예산 확보가 가능했으며 특히, 구민 의견이 담긴 사업이 선정되었기에 더욱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가 양천구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주민참여 기회를 확대해가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기획예산과(☎02-2620-3193)로 문의하면 된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