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자체 서울
구로구, 오류동역 문화공원에서 별별시장 개장

구로구가 12일 오류동역 문화공원에서 별별시장을 개장한다.

 

‘마을에서 일어나는 별의별 이야기’라는 뜻의 별별시장은 지역주민, 예술가, 마을기업 등 구로구가 생활터전인 사람들의 참여로 열리는 이색 마을장터다.

 

행사에서는 중고물품을 판매하는 벼룩시장, 수공예 작품을 선보이는 손수시장, 먹거리 시장 등이 마련된다. 야외무대에서는 마술, 풍물패, 하모니카, 색소폰 등 각종 공연이 펼쳐진다. 부채·손수건·비즈팔찌 만들기, 쿠키아이싱 등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구로구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무더위로 인해 지난달과 달리 한 시간씩 미뤄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운영한다”며 “주민들이 바쁜 일상을 잠시 벗어나 가족, 이웃과 소통하며 행복한 추억을 만드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황성규  hsk5415@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성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