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교육정책
양천구,지구를 생각하는 착한 체험교실
지난해 자원순환체험교실에서 만든 작품을 들고 사진찍는 아이들

- 양천구, 초등학생에게 자원 재활용 중요성 알려주는 ‘여름방학 자원 순환 체험교실’ 운영

- 새활용 양말목 바구니 만들기 체험 진행.. 8일(월)부터 선착순 접수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여름방학을 맞아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자원순환 체험교실’을 운영한다.

구는 어린이들에게 재활용품을 활용한 체험학습을 통해 자원 재활용의 중요성과 환경보호의 필요성을 생각해보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 2008년부터 봄·여름방학마다 ‘자원순환 체험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봄방학에는130여명이 다 쓴 병뚜껑을 활용한 비행기 시계 만들기에 참여하기도 했다.

이번 자원순환 체험교실에서는 재활용할 수 있는 물건에 디자인과 활용성을 더해 가치를 높이는 일로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새활용’ 체험을 해본다. 양말을 만들 때 생기는 폐기물인 양말목을 활용해 ‘새활용 양말목 바구니’를 만들 예정이다.

수업은 오는 22일(월)부터 26일(금)까지 자원순환홍보교육관(목동동로316-10 재활용 선별장 내)에서 하루에2회씩, 총 10회 운영된다. 각 수업은 2시간 동안 진행되며 신청한 날짜에 별도의 준비물 없이 참여하면 된다.

오는 8일(월) 오전 10시부터 각 회차당 선착순으로 30명을 모집한다. 양천구에 살고 있는 초등학생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어린이는 양천구청 홈페이지(www.yangcheon.go.kr) 통합예약 메뉴에서 신청하면 된다.

송재민 청소행정과장은 “이번 자원체험 순환교실은 아이들이 쓸모없다고 여기던 것들이 의미 있는 물건으로 다시 활용될 수 있다는 것을 배우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재미있게 나만의 작품도 만들고, 환경보호의 중요성도 경험할 수 있는 이번 수업에 많은 학생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체험교실 운영을 도와줄 중·고등학생 자원봉사자도 8일(월)부터 선착순으로 회차당 10명씩 모집한다. 자원봉사 3시간이 인정되며 1365 자원봉사포털(www.1365.go.kr)에서 참가 신청할 수 있다.

원국식 기자  Wks9498@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국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