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칼럼
양천구, 즐거운 나눔이 펼쳐지는 신정2동
해피쿡 봉사단원들의 간담회 모습

- 양천구 신정2동, 저소득 이웃에게 직접 만든 반찬 배달해 주는 ‘해피쿡 봉사단’ 운영

- 저소득 홀몸어르신 및 한부모 가정 15가구에 매달 3~5가지 반찬 배달해

 

“할 줄 아는 게 살림, 요리밖에 없었는데 제 힘으로 다른 사람에게 도움이 된다는 게 참 기뻐요. 앞으로도 열심히 활동해서 어려운 이웃에게 보탬이 되고 싶어요.” 해피쿡 봉사단원 이정심 씨의 소감이다.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신정2동에서는 직접 만든 밑반찬을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배달해 주는 ‘해피쿡(Happy Cook) 봉사단’을 운영한다.

 

‘해피쿡 봉사단’은 집에서 스스로 요리하기 힘든 저소득 홀몸어르신과 일·육아에 지친 저소득 한부모가정에 직접 만든 밑반찬을 배달해 주는 봉사단이다. 평소 지역사회와 나눔 활동에 관심이 많고 요리 경험이 풍부한 8명의 봉사단원으로 구성돼 있다.

 

봉사단원들은 지난 5월 31일(금)에 열린 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매월 간담회를 열어 3~5가지의 반찬을 선정하고 오는 11월까지 5차례 밑반찬을 만들어 저소득 가정 및 홀몸어르신 15가구에 직접 배달할 예정이다.

 

봉사단을 이끌게 된 장명자 봉사단장은 “다년간 복지관 등에서 밑반찬 나눔 봉사를 해왔던 경험을 바탕으로 주변의 이웃을 위해 열심히 봉사하겠다. 시작은 미약할지 몰라도 차차 많은 분들과 뜻을 함께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안기주 신정2동장은 “나눔을 실천하고자 귀한 시간을 내주신 봉사단원 분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나눔 이웃 사업이 꾸준히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신정2동(☎2084-5392)으로 문의하면 된다.

원국식 기자  Wks9498@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국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