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목3동, 서울시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 선정
상태바
양천구, 목3동, 서울시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 선정
  • 원국식 기자
  • 승인 2019.05.10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3동사업대상지

- 양천구 목3동, 2019년 상반기 서울시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선정

- 오는 11월 말까지 약 8천만 원 지원받아 주민역량 강화위한 다양한 사 업 시행 후 국토부 뉴딜 사업 등에도 참여 추진 예정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목3동 620번지 일대가 2019년 상반기 서울시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목3동 620번지 일대는 목동깨비시장 등의 골목상권과 다세대 주택 위주의 주거시설이 혼재된 지역이다. 주거시설의 노후화, 좁은 골목길로 인한 주차난, 젊은 세대의 유입 부족으로 인한 지역 고령화 등의 문제로 기반시설 및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이 필요했다.

이에 구는 지난해부터 목3동 지역의 활력을 높이기 위해 도시재생 설명회를 개최하고 마을지원센터를 설치하는 등 주민들과 함께 ‘도시재생사업’을 준비해왔다. 그 결과 목3동은 지난해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예비후보지에 선정된 데 이어 이번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되었다.

서울시 도시재생활성화사업 추진을 위한 준비단계인 이번 사업대상지 선정은 도시·건축분야, 인문·사회분야, 공동체·사회적 경제 분야 등 5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서울시 평가위원회의 서면평가, 현장실사, 발표심사 등을 거쳐 결정됐다.

목3동이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역으로 선정됨에 따라 약 8천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 받는다. 오는 11월 말까지 주민 공동체를 중심으로 ▲도시재생교육 및 홍보 ▲주민모임 공간 운영 ▲주민모임 활성화 프로그램 ▲주민제안 공모사업 등 도시재생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주민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이 시행될 예정이다.

또한, 구는 희망지 사업에서 형성된 주민 역량과 자원을 바탕으로 ‘서울시 도시재생활성화 사업’ 및 ‘국토교통부 뉴딜사업’ 등 지역발전과 도시재생을 위한 도시재생 본 사업 참여를 검토할 계획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지난 4월 신월3동이 도시재생 활성화지역으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 목3동 지역이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는 등 양천구 곳곳에서 도시재생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다.”며 “양천구가 주거지와 골목상권이 어우러져 도시의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 공동체를 회복하는 모범적인 도시재생 모델이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사업을 추진해가겠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