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따뜻한 겨울나기’ 구 역대 최대 모금액 달성
상태바
구로구 ‘따뜻한 겨울나기’ 구 역대 최대 모금액 달성
  • 황성규
  • 승인 2019.03.12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 15억6,560만원 모금…당초 목표액 8억8,000만원 대비 178% 달성률 기록

- 불경기 속 어려운 이웃 돕기 위한 관내 기업, 주민들의 따뜻한 손길 이어져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2019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서 구 역대 최대 모금액을 달성했다.

 

구로구는 “3개월 간 진행된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통해 성금 4억7,290만원과 성품 10억9,270만원 등 총 15억6,560만원을 모금했다”며 “당초 목표액인 8억8,000만원 보다 6억8,560만원을 초과해 178%의 달성률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은 매년 구로구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구로희망복지재단이 함께 실시하는 모금 운동이다. 기부받은 성금과 성품은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저소득 한부모가정, 홀몸어르신, 소년‧소녀가장 등을 위해 쓰인다.

 

구로구는 모금활동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구청 입구에 실시간 모금현황을 나타내는 ‘사랑의 온도탑’을 설치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지역케이블방송사와 연계해 초대가수 공연, 기부자 현장인터뷰, 바자회 등으로 꾸며진 특별모금생방송도 열었다.

 

그 결과 지속되는 경기불황 속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따뜻한 손길이 이어졌다. 관내 기업과 병원, 학교, 종교단체, 시장 상인회, 직능단체 등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역 주민들의 크고 작은 정성이 모아졌다. 이성 구청장과 구청 직원들도 성금을 기부하며 힘을 보탰다.

 

구로구는 기부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담은 서한문을 발송하는 한편 우수기부자 20명에게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다.

 

구로구 관계자는 “주민들이 나눈 사랑이 도움을 필요로 하는 이웃들의 겨울을 한결 따뜻하게 만들었다”며 “모금활동에 동참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