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지자체
남양주시, 측량기술 분야에 드론을 활용하다

남양주시는 4차 산업혁명의 최첨단 기술인 드론을 측량기술 분야에 활용한다고 밝혔다.드론을 활용하는 측량기술 분야는 항공사진 매핑(평면의 이미지를 입체적으로 변환하는 컴퓨터 기법)을 통해 5cm 이하 고정밀 해상도로 작성된 정사사진과 연속지적도를 중첩하여 측량성과에 근접한 공간정보를 생산하는 분야로 지적재조사 측량, 문화유산 토지정보 현실화 사업, 지형정보 수집과 측량 여건이 열악하거나 직접측량이 곤란한 대규모 지역 측량 등이 이에 해당한다.

드론은 현지조사 및 측량 시 소요되는 시간과 인력을 크게 줄일 수 있고, 토지의 이용현황은 물론, 건축물 배치현황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면적 산출이 가능해 과세자료 조사 및 자연재해 발생 시에도 활용할 수 있다.

측량기술 분야 드론 활용 전담부서인 토지정보과에서는 직원 5명이 드론자격증을 취득(국가 2명, 민간 3명)하고, 전문교육을 통해 매핑 등 영상처리 능력을 배양했으며, 영상편집에 필요한 고성능 컴퓨터와 소프트웨어를 구비했다.

최대집 토지정보과장은“작년 10월부터 측량기술 분야에 드론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기 시작하여 지적재조사 측량, 문화재 및 산림 훼손지 촬영, 고정밀 정사사진 제작 등 직접 수행으로 약 97백만원의 예산절감 효과가 있었다”면서 “행정수요 증가에 따라 다양한 측량기술 분야에 드론이 활용될 것이며, 남양주시가 드론을 활용한 측량기술 분야를 선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진구 기자  qazwsx4897@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