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취업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가 기다린다!
상태바
미취업 청년들을 위한 일자리가 기다린다!
  • 원국식
  • 승인 2019.01.11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천구, 미취업 청년 고용촉진 및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를 위한 「청년인턴제」 실시, 2월11일(목)까지 기업·미취업 청년 모집 

▲양천구청 전경

[Tnews]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미취업 청년 고용촉진 및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를 위하여 「청년인턴제」를 운영한다.

청년인턴제는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미취업 청년을 고용하는 기업에 1인당 청년인턴급여 50%, 10개월간 총 1,000만원(월 1백만원 한도)까지 지원하는 일자리 창출 사업이다. 2012년부터 27명에 대해 총 1억6천3백여 만원을 지원하였다.

특히 올해는 지원대상 업체를 관내 중소기업에서 서울특별시 소재 중소기업으로 확대했다. 서울특별시에 소재한 「중소기업기본법」상 중소기업으로 인턴기간 종료 후 정규직 전환 계획이 있는 5인 이상인 기업은 「청년인턴제」에 참여할 수 있다.

청년인턴 자격은 공고일 현재 양천구에 주소를 둔 만 15세 이상 만 34세 이하의 미취업자로 대학 재학생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단, 졸업에 필요한 과정을 이수하고 졸업직전 휴학·방학 중에 있는 자, 방송·통신·방송통신·사이버·야간 학교에 재학 중인 자는 지원할 수 있다.

인턴을 신청한 청년은 양천구 일자리플러스센터에 등록되며 참여기업은 일자리플러스센터를 통해 청년인턴을 선발하거나, 참여자격을 갖춘 인력을 자체모집으로 선발할 수 있다. 청년인턴은 3월4일부터 근무한다.

2월11일(월)까지 모집하며, 참여를 원하는 기업이나 미취업 청년은 양천구청홈페이지(www.yangcheon.go.kr)고시공고를 참고하여 신청서와 필요한 서류를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양천구 관계자는 “청년인턴제는 기업들이 인재들을 발굴하고, 지원도 받을 수 있는 일석이조의 기회다. 청년들도 인턴기간 종료 후 정규직으로 전환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만큼 꼭 참여하길 바란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일자리경제과(☎2620-4829)로 문의하면 된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