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통 정책
남양주시 교통도로 분야 실무 토론회 개최

남양주 조광한 시장은 민선 7기를 맞아 시정 중점과제 중 교통도로 분야가 24%를 차지하는 등 최대 현안으로 대두됨에 따라 교통도로국 내 직원들 간 업무공유 시간을 가졌다.
남양주시에 따르면, 지난 2일 시청 푸름이방에서 교통도로국 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통도로 분야 실무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조광한 시장의 시정 중점과제 중 교통도로분야 22개 사업의 관련 팀장과 실무자들이 사업을 설명하고 궁금한 사항에 대한 질의응답 등으로 진행됐다.
주요 토론 내용을 보면 ▲경춘선과 도시철도 7호선의 연결 ▲경춘선과 분당선의 연결 ▲지하철 6호선, 9호선의 남양주 연장 ▲강릉선 KTX의 덕소역 정차 ▲경춘선 ITX 급행열차의 별내역 정차 ▲남양주 순환도로망(3축) 구축 ▲수석대교(가칭)건설 추진 ▲오남 및 퇴계원 시내도로 확장공사 ▲주차난 해소를 위한 주정차 탄력운영 ▲사능역 환승센터 건설 등이며, 현재 남양주시가 안고 있는 현안 사항에 대한 개선 내용을 공유했다.
박부영 교통도로국장은 “남양주시 교통도로분야 현안 사항에 대한 개선방안을 세밀하게 검토하고 시장님의 시정 방향을 직원들과 공유할 수 있었던 귀중한 시간이었다.”고 밝히면서, “사업 추진에 누수가 없도록 공유된 내용을 중심으로 더욱 발전된 정책을 수립하여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진구 기자  qazwsx4897@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