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자체 경상도
진주시, 2018년 장애인식 개선 교육모두 함께하는 어울림 세상
   
▲ 진주시
[Tnews] 진주시는 장애인에 대한 차별과 편견을 해소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하여 시민, 공무원, 장애인 등 300여 명을 대상으로 14일 오후 2시 시청 시민홀에서 “2018년 장애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강연을 한 최혜영 한국장애인식개선교육센터장은 대학에서 발레를 전공 하였으나, 불의의 사고로 장애인이 된 후 사회복지로 전향하여 장애인식개선 전문 강사, 사회복지학과 교수 등 왕성한 활동을 할 수 있었던 본인의 장애극복사례 등 장애인과 비장애인 삶을 모두 살아본 당사자로서 느낌을 진솔하게 전달하여 참석자들에게 큰 감동을 줬다.

척수 장애인 김모씨는 “그동안은 내안에 내가 갇혀, 남들의 시선을 내가 먼저 의식하는 습관이 있었는데, 내 스스로 당당하게 어깨를 쫙 펴고 세상 밖으로 나갈수 있는 큰 전환점이 된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과 장애인·비장애인 구분 없는 통합사회를 만들어 누구나 편하고 골고루 잘사는 행복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손현노 기자  tnews@tnews.kr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현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