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지자체
중랑구,태풍 ''솔릭''대비 안전관리 총력태풍 사전대비 긴급회의 개최
류경기중랑구청장(중앙노란색옷)이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태풍상황 보고 회의를 하고 있다.

중랑구(중랑구청장 류경기)는 제19호 태풍 솔릭이 북상함에 따라 태풍 대비 비상대응 체제로 전환하고, 21일 오후 구청장 주재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상황보고회의를 가졌다. 

구는 태풍이 오는 23일에서 24일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지난 20일 구‧동 합동 태풍 사전대비 긴급회의 개최, 21일 관련부서 긴급회의를 개최해 취약시설 점검 및 취약지역 순찰강화 등을 지시하고,  홈페이지, SNS등을 활용한 국민행동 요령 집중 홍보에 돌입했다.
구는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빗물펌프장, 유수지 등 수방시설물 안전전검과 공사현장과 급경사지 등 취약지역 점검, 강풍 대비 현수막‧옥상조형물‧간판 점검 등을 실시하고 있다. 
더불어 각 동에서는 침수취약지구 가구에 태풍 관련 대비 문자 전송 및 방문 점검하고 물막이판, 옥내역류방지시설, 수중펌프 정상 작동 여부 등을 확인하며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향후 중랑구는 태풍 기상특보 발효 단계에 맞춰 비상근무에 돌입해 피해 예방과 신속한 응급 복구에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김인식  tnews77@daum.net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