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사회
지역사회 문제 해결도 전국에서 우수한 양천!

[Tnews]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전국 31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보건복지부가 시행한 「2017년도 지역사회보장계획 시행결과 평가」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구는 ▲50대 독거남 고독사 예방과 지원을 위한 ‘나비男 프로젝트’ 양천형 권역별 사례 관리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지역주민과 마을벽화그리기 사업’ 등 특성화 사업 지원 ▲민관협력 기반 복지정책 추진이 높은 평가를 받아 서울시 자치구 1위, 전국 자치구 4위를 기록했다.

지역사회보장계획은 사회보장급여법에 따라 각 지자체에서 매년 수립하는 계획이다. 지역 맞춤형 사회보장사업을 시행하여 중앙정부의 사회보장사업으로 해결하기 어려운 지역사회 문제를 완화하고 지역주민 삶의 질을 높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구는 여성친화도시 인증 획득에 이어 아동친화·고령친화도시 인증을 위한 다양한 사회보장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50대 독거남 고독사 문제 해결을 위한 ‘50스타트 센터’ 설치, 장애인생활환경 개선사업 운영 등 장벽없는 포용도시 구축을 위한 다양한 복지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지역의 문제 해결을 위하여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민관협력의 구심점이 되어 지역사회보장계획의 수립과 평가를 함께 하였기에 이번 수상이 더욱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소통의 협치를 통해 가족이 행복한 포용도시 양천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시상은 오는 10월 경남 창원시에서 열리는 제13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전국대회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원국식  Wks9498@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국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