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우리동네 최고기자
시원한 공원에서 책 읽는 소풍, 어떠세요?동작구,「삼 색 피크닉 한 책 축제」개최

초여름에서 여름으로 넘어가는 길목인 6월, 나무 밑 살랑이는 바람 아래 책 읽는 소리가 울려퍼진다.

동작구(권한대행 부구청장 오영수)가 구립·사립도서관과 한 데 모여 지역 주민 모두를 위한 책읽기 축제인「삼 색 피크닉 한 책 축제」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오는 23일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열리는 이번 축제는 소풍이라는 주제로 상도국주도서관 옆 공원에서 볼거리와 먹거리, 그리고 즐기거리 등 풍성하게 준비한 행사들로 방문객들을 맞는다.

<지난해 6월 상도국주도서관 옆 공원에서 열린‘한 책 축제’모습>

구립 상도국주도서관 등 4개 도서관이 참여하며, 주민들이 도서관을 벗어나 야외에서 책 읽는 여유를 누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축제는 테마별로 ▲ 초록zone(페이스페인팅, 풍선나눔 등 체험공간) ▲ 노랑zone(한책전시 및 책읽는 공간) ▲ 하늘zone(먹거리 공간 및 사립도서관 홍보관) ▲ 한 책zone(동화구연 공간)으로 나눠 진행된다.

지난해 책읽기 축제에 참여했던 박한나(36세, 여)씨는“아이와 공원에서 책도 읽고 문화행사도 즐긴 기억이 아직도 선하다”며,“올해 역시 아이와 함께 책 읽는 즐거움을 느끼고 싶다”고 말했다.

기타 문의사항은 동작구 통합도서관 홈페이지(http://lib.dongjak.go.kr)를 이용하거나 상도국주도서관(☏070-7204-5104)으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은희 사회적마을과장은“지역 내 도서관과 주민이 협력하고 소통하는 공감의 기회가 많아지길 바란다”며,“앞으로도 문화체험의 기회 제공 및 독서진흥을 위한 다양한 시도를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책 축제, 삼색 피그닉 포스터>

서명석 기자  gston99@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