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핵시험·ICBM시험발사 중지 및 풍계리 핵시험장 폐기" 밝혀
상태바
북한 "핵시험·ICBM시험발사 중지 및 풍계리 핵시험장 폐기" 밝혀
  • 하재수 기자
  • 승인 2018.04.21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사회주의경제건설에 총력 다할 것...문재인 정부의 대응정책 주목

북한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20일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3차 전원회의를 열고 핵실험과 대륙간탄미사일(ICBM) 시험발사를 중단하고, 북부핵시험장을 폐기하겠다는 결정서를 만장일치로 채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밝혔다.

결정서에는 "핵무기병기화를 믿음직하게 실현하였다는 것을 엄숙하게 천명한다"며 "주체107(2018)년 4월21일부터 핵시험과 대륙간탄도로케트 시험발사를 중지할 것"이라는 내용이 담겨졌다. 또한 "핵시험 중지를 투명성 있게 담보하기 위하여 공화국 북부핵시험장을 폐기할 것"이라는 부문에 관심이 집중된다.
이날 김정은 위원장은 "핵개발 사업이 과학적으로 진행되어 핵무기 병기화 완경이 검증되어 이제는 우리에게 그 어떤 핵시험과 중장거리, 대륙간탄도로켓 시험발사도 필요없게 되었다"고 말했다. “당과 국가의 전반사업을 사회주의경제건설에 지향시키고 모든 힘을 총집중할 것"이라는 내용을 결정서가 담고 있데 사회주의 경제건설이라는 김정은 위원장의 말이 전혀 다른 남한의 자본주의 경제체제와 어떻게 조화를 이루어갈지 남북한의 접근과 문재인정부의 정책에 귀추가 주목된다.


인기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