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지자체
민족의 명절 설, 이곳은 국민의 안전을 위해 비상

민족의 명절 설을 앞두고 남양주 별내 파출소, 별내 119 안전센터는 비상이 걸렸다.

별내 지구대 박예진 경장은 “설날 연휴는 경찰관들에게 연휴가 아닌 비상인 날입니다. 사실 설날 연휴 전 주부터 시작하여 설날 연휴까지 범죄예방을 위해 보이지 않게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13일 남양주 경찰서의 설명에 따르면 지난 5일부터 시민의 평온한 설 명절을 위해 ‘설명절 특별치안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18일까지 지속한다.

별내 119 오계환 안전센터장은 경찰과 소방대원들은 설명절 또한 평소와 다름없는 주야간 교대근무이며 시민들이 안전한 설을 쇨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진구 기자  qazwsx4897@naver.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