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통 이슈
한국식품연구원, 전북 혁신도시에 새로운 출발

한국식품연구원이 11월 3일(금) 전북 전주‧완주 혁신도시 신사옥에서 개청식을 가진다. 이 자리에는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황태규 청와대 균형발전비서관, 송하진 전북지사, 박성일 완주군수, 원광연 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을 포함한 유관기관장 등 약 500명이 참석하여 개청식을 축하했다. 신청사는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부지 148,035㎡, 51,018㎡)로 ‘15년 11월에 착공 후 ’17년 9월에 완공(2,187억원 투자)하였으며, 505명의 인력이 근무하게 된다.
이로써 전북 전주‧완주 혁신도시 내 이전대상 12개 공공기관(5,300명)이모두 이전을 완료하였다. 국토교통부는 공공기관 임직원은 물론, 혁신도시 이주자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주택, 학교, 교통, 의료 등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혁신도시가 지역성장거점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산․학․연 협력지구(클러스터) 활성화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박종진 기자  parkjjsgic@gmail.net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