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 건설
영주다목적댐 준공낙동강 수질개선․국민 물복지 증대
2009년 착공하한 높이 55.5m, 길이 400m의 복합댐인 영주다목적댐이 25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주댐은 낙동강 유역 수질개선을 위한 하천유지용수 확보와 최근 이상기후에 대비한 홍수피해 경감 및 경북 북부지역의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해 지난 2009년 착공하한 높이 55.5m, 길이 400m의 복합댐인 영주다목적댐이 25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총사업비 1조 1,030억 원이 투입된 영주댐은 연간 2억㎥의 맑은 물을 확보하고, 이 중 1억8천㎥을 하천유지 및 환경개선용수로 공급함으로써 낙동강 수질개선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또한 영주시, 상주시 등 경북 북부지역의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한 생·공용수 1,000만㎥을 확보하고, 7,500만㎥의 홍수조절을 통해 집중호우로 인한 홍수피해를 예방하는 한편 수력발전을 통해 연간 15.78GWh의 청정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으며 이는 연간 3,288세대(4인가구 기준)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영주댐은 모래가 많은 내성천 하천특성을 고려하여 댐 건설로 인한 모래영향 최소화를 위해 국내 최초로 모래보존대책을 도입하였다. 댐 내에는 배사문을 설치하여 저수지에 퇴적되는 모래를 하류로 방류할 수 있도록 하였고, 상류 13㎞ 지점에 유사조절지를 설치하여 상류에서 유입되는 모래를 모아서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하천환경과 생태를 고려한 친환경 댐건설 모델을 제시하였다.

아울러, 영주댐 주변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연계하여 저수지 주변에는 국내 최장(길이 51㎞) 순환도로를 개설하고, 수변공간을 활용한 이주단지(3개소, 66세대)를 조성하여 수몰민 재정착을 지원하였다. 물 문화관, 오토캠핑장, 문화재체험단지 등 다양한 편의시설은 지역주민의 여가・문화생활 증진과 영주시의 새로운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상준 기자  sangjunkim@nate.com

<저작권자 © T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